본문 바로가기

문화

CU, 유튜브 쇼츠 시트콤 시즌2 '편의점 뚝딱이' 공개

  • 패기 넘치게 편의점 사업에 뛰어든 개점 1년차 초보 점주 '정주'의 다사다난한 편의점 운영기
  • 26일부터 월~금 매일 한편씩 3주간 총 15화 공개, 점주 역할에는 숏폼 크리에이터 양유진

 

CU의 유튜브 쇼츠 시트콤 '편의점 뚝딱이'

 

CU가 종합 콘텐츠 스튜디오 플레이리스트와 손잡고 26일부터 공식 유튜브 채널인 씨유튜브에서 '편의점 뚝딱이'를 공개한다.

 

편의점 뚝딱이는 9년차 아르바이트생의 일상을 다룬 '편의점 고인물'에 이어 공개되는 유튜브 쇼츠(Shorts) 시트콤이다. 편의점 뚝딱이는 20대 중반 나이로 패기 넘치게 편의점 사업에 뛰어든 개점 1년차 초보 점주 '정주'의 다사다난한 편의점 운영기를 다룬다.

 

제목에 활용된 뚝딱이는 고인물의 반대 개념으로 '무언가에 서투르고 몸치인 모습을 가진 사람'이라는 뜻이다.

 

모든 것에 통달한 9년차 스태프 '하루'의 일상을 다룬 시즌1과 달리 시즌2는 고객 응대부터 스태프 채용, 점포 관리까지 어느 하나 쉽지 않은 정주가 겪는 애환과 고충을 코믹하게 풀어냈다.

 

첫 화에서 하루의 개업 축하 인사를 받으며 CU플리점 영업을 시작한 정주는 점포를 오픈하자마자 몰려드는 민폐 손님들을 보고 쉽지 않은 앞날을 예상하지만 사랑하는 반려견의 사진을 보며 마음을 다잡는다.

 

편의점 뚝딱이는 총 15부작으로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매일 한편씩 3주간 공개될 예정이다. 초보 점주인 정주 역할은 숏폼 크리에이터 양유진이 맡았다.

 

이처럼 CU가 영상 콘텐츠에 힘을 주는 이유는 최신 트렌드에 맞는 포맷을 활용해 주요 소비층인 10~30대 고객들과의 접점을 넓히고 긍정적인 브랜드 이미지를 형성하기 위해서다.

 

실제로 CU는 2019년부터 웹예능 '쓔퍼맨', '도연이네편의점', 웹드라마 '단짠단짠 요정사', 오디오드라마 '편의로운 수라간 생활'과 같이 다양한 장르의 브랜디드 콘텐츠를 선보이며 탄탄한 팬층을 쌓아왔다. 최근에는 업계 최초로 편의점 특채 코미디언을 뽑는 코미디 프로그램 'CU 콘서트'를 선보이기도 했다.

 

누적 조회수 1억5000만회를 기록한 편의점 고인물은 1분 이내에 기승전결을 담고 재미를 극대화한 것이 기존의 구독자들에게 입소문이 나며 폭발적으로 조회수가 늘어난 사례다. 단기간의 성과가 아닌 꾸준한 콘텐츠 생산이 결실을 맺은 것이다.

 

이러한 유례없는 흥행으로 편의점 고인물 공동제작사인 CU와 플레이리스트는 국내 최고 권위의 광고상인 '2022 대한민국광고대상' 온라인영상 부문에서 대상을 차지했다.

 

연정욱 BGF리테일 마케팅 실장은 "시즌1에 이어 새롭게 선보이는 편의점 뚝딱이 역시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주제를 재밌게 풀어내고 숏폼을 적용해 몰입도를 높였다"며 "앞으로도 CU는 완성도 높은 콘텐츠를 선보이며 고객과 소통하는 MZ세대의 놀이터 역할을 충실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BGF리테일은 올해 2월 플레이리스트와 업무 협약을 맺고 △드라마 활용 콘텐츠 제작 △브랜디드 콘텐츠 협업 △플레이리스트 IP 연계 상품 개발 및 판매 △마케팅 협업 활동 강화 등을 통해 온오프라인 콘텐츠 경험 가치를 높이는 데 주력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