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2022 에코패키지 챌린지' 공모전 개최... "TV 포장재 업사이클링 아이디어 발굴"

야호펫

·

2022. 6. 6. 13:47

반응형

삼성전자가 '2022 에코패키지 챌린지' 공모전을 개최한다

 

삼성전자가 TV 포장재를 업사이클링(Upcycling)하는 아이디어를 발굴하는 '2022 에코패키지 챌린지' 공모전을 환경의 날인 5일부터 7월 31일까지 진행한다.

 

삼성 TV는 제품 포장 단계에서 생활 가구로 업사이클링이 가능한 '에코패키지'를 적용해 잉크 사용을 90% 감축하고 스테이플러를 사용하지 않는다.

 

에코패키지는 포장 박스 각 면에 인쇄된 도트(Dot) 패턴을 활용해 누구나 손쉽게 책꽂이ㆍ선반ㆍ반려동물의 집 등 다양한 생활 가구를 만들 수 있도록 디자인됐다. 또 패키지 상단에 있는 QR코드를 통해 조립 가이드를 제공받을 수 있다.

 

올해로 3회째 진행되는 에코패키지 챌린지는 제품 개봉 후 버려지던 포장재에 새로운 가치를 부여하고 소비자들이 일상에서 업사이클링을 실천해 환경 보호에 대한 중요성을 인식하게 하자는 취지에서 기획됐다.

 

에코패키지 챌린지는 2022년형 삼성 TV를 구입한 고객이 해당 제품의 포장박스를 활용해 응모할 수 있다. 에코패키지로 작품을 만들어 본인의 소셜 미디어에 필수 태그와 함께 업로드한 후 삼성닷컴에서 이벤트 참여에 등록하면 응모가 완료된다.

 

제품을 구입하지 않아도 참여할 수 있는 ▲에코패키지 챌린지 영상 공유 ▲에코 트리 그리기 등 다양한 참여형 이벤트도 진행한다.

 

삼성전자는 심사와 소비자 투표를 거쳐 8월 중 수상자를 발표할 예정이며, 1등 1명에게는 55형(138cm) '더 세리프(The Serif)', 2등 2명에게는 '더 프리스타일(The Freestyle)', 3등 7명에게는 'JBL FLIP 6 블루투스 스피커'를 수여한다. 참가자 전원에게는 친환경 화장품ㆍ생활용품 브랜드 동구밭의 '올바른 설거지 워싱바' 선물세트를 증정한다.

 

 

5일부터 12일까지 서울 여의도 IFC몰에서 '에코트리' 전시가 진행된다

 

삼성전자는 이달 5일부터 12일까지 8일간 서울 여의도 IFC몰 노스아트리움에서 '에코 트리'를 포함한 'Love Earth Love Us' 전시를 진행한다. 지구를 사랑하는 것이 우리를 사랑하는 것이라는 의미를 담았다.

 

에코 트리는 에코패키지로 만든 높이 3.6m의 조형물로, 현존하는 나무 중 가장 키가 큰 나무로 알려진 미국 캘리포니아주의 '하이페리온(Hypeiron)'을 콘셉트로 제작됐다. 에코패키지를 통한 적극적인 업사이클링으로 환경 보호에 기여하자는 취지를 담았다. 이번 전시에는 에코 트리 외에도 각국에서 참여한 에코패키지 챌린지 작품도 만나볼 수 있다.

 

다양한 참여 이벤트도 진행한다. 단계별 미션 수행에 따라 사진 인화, 에코패키지 미니키트, 에코백을 증정하며, 더 세로(1명), 더 프리스타일(1명), 한정판 이모티콘 등 경품 응모가 가능하다. 전시 현장에서 제공하는 에코패키지 미니키트로 만든 작품으로도 에코패키지 챌린지에 참가할 수 있다.

 

삼성 TV와 함께 하는 2022 에코패키지 챌린지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삼성닷컴에서 확인할 수 있다.

 

황태환 삼성전자 한국총괄 부사장은 "삼성전자는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해 소비자가 일상 속에서 참여할 수 있는 에코패키지 챌린지와 같은 다양한 활동을 지속해오고 있다"며, "삼성 TV와 함께 쉽고 재미있는 업사이클링으로 환경 보호에 동참하고 나만의 작품도 만들어 보는 즐거운 경험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반응형
그리드형

0개의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