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공존과 동행

'정기 방역'은 말(馬)이야..한국마사회 말 전염병 퇴치위한 전국 말 방역사업 완료

한국마사회가 ‘2020 년 전국 말 방역사업’을 완료했다

 

코로나19 바이러스의 확산으로 전 세계가 방역과의 전쟁에 나선 가운데, 고병원성 AI, 아프리카 돼지열병 등 가축 전염병의 확산 또한 호시탐탐 우리의 일상을 위협하고 있다. 지난 6일 국내 유일의 말산업 육성 전담기관인 한국마사회는 말을 통한 전염병 전파요소를 미연에 방지하고 체계적 말 방역 관리를 위해 추진한 ‘2020년 전국 말 방역사업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말 전염병은 전국 2만여 두 말들에게는 코로나19 이상으로 치명적일 수 있다. 한국마사회는 20년 한 해 동안 농림축산식품부와 함께 전국의 모든 마필을 대상으로 주요 전염병에 대한 방역활동을 벌였다. 이를 통해 바이러스 전파를 사전에 예방하고 말산업 육성기반을 보호할 수 있었다.
 
한국마사회는 자체예산과 농어촌구조개선 특별회계를 통해 총 21억 원의 사업비를 마련, 전국에 말 방역수의사를 지정해 19,695두 마필에 예방백신 4종의 접종을 지원했다. 개체별 접종내역은 모두 전산시스템에 입력되고 온라인으로 누구나 조회가 가능해 생산자나 판매자, 구매자 모두에게 유용한 정보로 활용되고 있다.
 
더불어 농림축산검역본부와 합동으로 전국 1300여두의 말을 대상으로 주요 말 전염병 혈청검사를 통한 예찰을 실시했으며 2200여두 번식마를 대상으로 말전염성자궁염 일제조사 또한 진행했다. 이밖에도 국내 유입 위험이 높은 아프리카마역의 확산 방지를 홍보자료를 배포하는 등 빈틈없는 방역을 위해 힘썼다.
 
한국마사회 관계자는 코로나19로 말산업 전반이 어려운 상황임에도 백신 접종과 자궁염 검사 등의 예방활동을 통해 산업기반 보호와 전염병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관련 글

아듀 2020, 새해 카운트다운과 함께 돌아보는 2020 한국경마

위드(with)코로나 시대, 함께(with)의 힘으로 극복 나선 한국마사회

한국마사회, 말산업 분야 온라인 무료 콘텐츠 오픈 개시

한국마사회 말 산업 현장을 가다

멸종위기종 소똥구리 복원에 퇴역 경주마 활용

여주시 공공승마시설 조성 공모사업(51억원) 선정 쾌거

반응형
사업자 정보 표시
야호펫 | 김정미 | 경기도 의정부시 부용로174 | 사업자 등록번호 : 597-22-01067 | TEL : 031-853-6048 | Mail : yahopet@naver.com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19-의정부신곡-0156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