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펫코노미

와이차지, 원거리 무선 충전 신제품 ‘AirCord R1’ 출시

반응형
  • 10m 거리에서 무선으로 전력 공급하는 상용 제품 공개
  • 4월 12일부터 한국 홈페이지에서 샘플 신청 접수

 

스마트 홈(도어락, IP 카메라, 월패드)

 

이스라엘 스타트업 와이차지(Wi-Charge)가 적외선을 이용한 원거리 무선충전 신제품 AirCord R1을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2021년 세계가전전시회(ES)에서 처음 공개된 R1은 최대 10m 밖에서 100~250㎽ 전력을 공급할 수 있는 제품으로, 원거리 무선 전력 제품으로는 최대 거리와 전력량을 자랑한다.

 

와이차지가 개발한 원거리 무선 충전 기술은 전기를 적외선으로 변환하는 트랜스미터와 원거리에서 빛 에너지를 전기로 바꾸는 리시버로 구성된다. 트랜스미터는 일정한 시야각 안에서 여러 개 리시버를 멀티로 지원하며, 각 리시버 위치를 자동으로 파악해 전력을 공급한다.

 

 

AirCord R1 트랜스미터

 

이번에 출시한 R1의 트랜스미터는 가로세로 약 9.4㎝ 정도의 전구 크기이며, 무게가 300g으로 가벼워 실내 어디에나 설치가 간편하다. 또 10m 안에서 사용할 경우 출력 감소 없이 안정적인 전력을 사용할 수 있다.

 

현재 R1은 UL, CE, FDA, FC 등 안전 관련 주요 글로벌 인증을 모두 획득해 다른 무선 충전 기술의 문제로 지적되는 인체 유해성 논란을 모두 해결했다.

 

 

공공 세면대(자동 수전, 세정기, POP 광고 디스플레이)

 

와이차지 한국 사업 총괄을 맡은 크리터스 김수범 대표는 “R1은 도어록, 무선 IP 카메라, 자동 수전·세정기, POP 광고 디스플레이 등 전선 작업이 필요하거나 배터리 교체가 필요한 제품들에 적용되고 있다”며 “한스그로헤, 알프레드, 와이즈쉘프 등 여러 글로벌 기업이 R1을 이용한 다양한 제품을 출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Wi-Charge 기술 소개

 

R1 샘플 국내 구매는 4월 12일부터 와이차지 한국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된다. 사업 제휴 및 기술 관련 문의도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와이차지 개요

 

와이차지(Wi-Charge)는 2010년 이스라엘에서 창업한 벤처 기업이다. CEO이자 창업자인 Victor Vaisleib은 세계적인 광 전문가로서, 광 통신칩 회사인 Passave를 만든 벤처 성공 신화의 주인공이다. CTO이자 공동 창업자 Ortal Alpert는 테라급 광저장 기술을 개발한 Mempile의 창업자다. 와이차지는 적외선(IR Beam)을 이용한 원거리 무선충전 기술에 관한 원천 특허를 보유하고 있으며, 2018년부터 상용 모델을 공개해 △CES 2018 최고 혁신상 △CES 2019·2021 혁신상 △에디슨 어워드 2020 등을 수상하는 등 무선 충전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현재 UL, FDA, CE, FC 등 안전 인증을 모두 통과했고 양산제품을 공급하고 있다.

 

 

관련 글

24시 애견 셀프목욕 & 무인카페, 성신여대 '멍박스' 현장스케치

서울대 공대 고승환 교수팀, 투명 인간처럼 위장 가능한 전자 피부 개발

반응형
사업자 정보 표시
야호펫 | 김정미 | 경기도 의정부시 부용로174 | 사업자 등록번호 : 597-22-01067 | TEL : 031-853-6048 | Mail : yahopet@naver.com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19-의정부신곡-0156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