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펫코노미

현대자동차, ‘제5회 브릴리언트 키즈 모터쇼’ 디지털 갤러리 오픈

  • 어린이가 그린 자동차 그림 8000여 점 중 50개 선정해 AR 텐츠로 온라인 전시
  • 특별상 수상작 ‘동물 캡슐 구조 모빌리티’는 현장감 있게 인물과 동물의 특징적인 표정을 잘 표현

 

현대자동차가 제5회 브릴리언트 키즈 모터쇼 디지털 갤러리를 오픈한다

 

현대자동차가 12월 21일(월)부터 키즈 모터쇼 홈페이지에서 ‘제5회 브릴리언트 키즈 모터쇼(Brilliant Kids Motorshow) 디지털 갤러리’를 오픈한다.

올해 ‘브릴리언트 키즈 모터쇼’는 아이들에게 과도한 경쟁심을 유발할 수 있는 서열화된 수상 방식을 택하는 대신 150점의 본상 수상작을 선발했다. 이 중 5점의 특별상과 45점의 우수작을 포함 총 50작품을 선정해 스마트폰, 태블릿 등 모바일기기에서도 쉽게 경험할 수 있는 AR 콘텐츠로 온라인 전시한다.

현대자동차가 주최하는 ‘브릴리언트 키즈 모터’는 아이들이 상상력으로 그린 자동차를 실제 자동차 모형으로 제작해 관람객들이 직접 타보고 체험할 수 있도록 전시하는 행사다. 올해는 코로나19의 여파로 아이들의 안전과 편의를 제고하기 위해 작품 접수에서 투표 및 수상자 발표까지 모든 과정을 100% 비대면 방식으로 전환했다.

7월 27일부터 9월 11일까지 약 6주간 ‘아이들이 그리는 미래, 우리가 경험하는 미래’를 주제로 어린이들의 상상력을 담은 자동차 그림 8285건을 접수받았다. 일반인 대상 온라인 투표와 전문가 심사를 거쳐 그중 ‘동물 캡슐 구조 모빌리티’, ‘마린 글램핑 모빌리티’ 등 총 50점의 상상 자동차 이야기를 디지털 갤러리에 전시하고 상상동화 콘텐츠로도 구성해 키즈 모터쇼 홈페이지에 공개할 예정이다.

특별상 수상작 ‘동물 캡슐 구조 모빌리티’는 자연재해를 도와주는 다양한 기능을 가진 모빌리티를 어린아이의 시각으로 현장감 있게 표현해 인물과 동물의 특징적인 표정을 잘 표현했다. ‘마린 글램핑 모빌리티’는 바닷속과 밖의 풍경을 다채롭게 표현하며 여행 중의 불편함을 재치 있는 아이디어로 풀어내 재미있게 공감할 수 있는 작품이다.

이와 함께 ‘꼬마 낚시 왕의 트랜스포머’, ‘만능 로봇 소방차’, ‘꿈의 아바타 자동차’ 등 전시되는 모든 자동차에는 아이들이 상상한 이야기가 반영돼 오감을 자극하고 상상력을 펼칠 수 있는 교감의 장을 연다.

또한 특별상 수상작 5점과 함께 1회부터 4회 대회까지 본상 수상작품을 디지털 상상 동화 콘텐츠로 제작해 아이들의 다채로운 상상력을 펼쳐놓는다.

이번 키즈 모터쇼의 심사위원인 김태연 작가는 “아이들이 사회와 환경을 변화시키기 위한 도구로 미래 모빌리티를 인식하고 이를 그림으로 표현한 것이 인상적이었다”며 “아이들의 상상력을 바탕으로 더욱 풍성하게 표현된 작품들이 많아져 개인적으로 마음이 따뜻했던 심사였다”고 심사 소감을 밝혔다.

현대자동차는 미래 모빌리티라는 주제가 아이들에게 다소 생소할 것으로 우려했으나 아이들 상상 속의 자동차는 이미 단순한 이동 수단에 머물지 않고 인류에 대한 깊은 배려가 담겨 있는 모빌리티 작품으로 표현된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브릴리언트 키즈 모터쇼와 같은 프로그램을 통해 성장 세대들의 창의력과 상상력을 응원하고 그 꿈을 함께 실현하기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반응형
사업자 정보 표시
야호펫 | 김정미 | 경기도 의정부시 부용로174 | 사업자 등록번호 : 597-22-01067 | TEL : 031-853-6048 | Mail : yahopet@naver.com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19-의정부신곡-0156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