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소상공인연합회, ‘소상공인연합회 정상화 비상대책 전국 보고대회’ 참석 배동욱 중앙회장 사퇴 촉구

소상공인연합회 정상화를 촉구하는 전국 지역회 회장 및 임원들

관악구소상공인연합회 유덕현 회장과 임원진은 8월 10일 소상공인연합회 비상대책위원회가 주최한 ‘소상공인연합회 정상화비상대책 전국보고대회’에 참석해 배동욱 소상공인연합회 중앙회장의 사퇴를 촉구했다고 17일 밝혔다.

유덕현 회장은 발언을 통해 “이미 밝혀진 바와 같이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바 있는 평창 춤판 워크숍 사태와 가족 일감 몰아주기 의혹, 공금유용 의혹, 공문서위조 의혹 등의 개인 비리 의혹만으로도 배 회장은 사퇴해 백의종군하는 마음으로 소상공인연합회의 정상화를 위해 백의종군을 하여야 하고 억울함이 있다면 사퇴 후라도 스스로 해명을 하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배 회장은 오히려 자신의 비리 의혹과 소상공인연합회의 파행적인 운영에 대해 문제를 제기하는 임원들과 지역연합회 회장들을 적법한 절차도 없이 회장의 독단으로 해임하면서 소명의 기회조차 주지 않고 있다”고 주장했다.

유 회장은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지 않고 소상공인연합회와 전국 소상공인들의 미래를 저버리는 행위를 하고 있는 배 회장을 저지할 수 있는 것은 바로 전국의 소상공인 한 명 한 명의 관심과 참여에 달려있다”고 호소했다.

한편 이날 기자회견이 열린 중소기업중앙회 행사장에는 관악지회 소속 임원들뿐만 아니라 서울시협의회 소속의 임원 및 비상대책위원회 소속 전국 각 지역의 지회장 및 임원들 100여명이 참석했다.

관악구 소상공인연합회 개요

관악구 소상공인연합회는 2014년 4월 30일 중소기업청에서 근거법률 ‘소상공인 보호 및 지원에 관한 법률’에 따라 허가받은 경제단체인 소상공인연합회의 관악구 지회이다. 소상공인의 권익을 대변하고 소상공인의 경제적 지위 향상과 국민경제의 균형 발전을 도모한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