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스프, 기업 성장과 사회적 가치 창출 위해 2030년까지 그룹 내 여성 관리직 비율 30% 목표

  • 2019년말 기준 관리 책임을 가진 리더십 위치의 여성 비율 23%로 목표 조기 달성

바스프의 멘토링 및 트레이닝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는 여성 직원들

글로벌 화학 기업 바스프가 오는 2030년까지 그룹 내 여성 관리직 비율을 30% 증가시킬 예정이다. 이는 수익성 기반의 성장과 더불어 사회적 가치 창출을 도모하는 바스프의 기업 전략의 일환이다.

바스프는 2019년 말 기준, 여성 관리직 비율을 지난 2018년 말 21.7%에서 23%로 확대함으로써, 2015년 목표였던 2021년까지 여성 리더 비율 22~24% 도달을 조기 달성한 바 있다.

임원직에 대한 성별 균형은 바스프 그룹의 전사적인 목표로, 바스프가 활동하고 있는 모든 국가의 임원직에도 적용돼 전 세계적 측면에서 그룹의 리더십 역량 발전을 도모해 오고 있다. 특히, 바스프는 기업 문화의 다양성 증진을 위해 그룹 이사회 아래 관리 책임을 가진 리더십 위치의 임원 육성에 집중하고 있다. 2019년 말 기준 그룹 내 고위 여성 임원 비율이 15.8%를 기록하여 많은 사람들이 함께 일하고 싶은 기업으로 거듭나고 있다. 

바스프는 이번 목표 달성을 위해 능력 있는 여성 직원들을 발굴하고 추천하여 그들의 발전을 위한 노력은 물론 장기적 승계 계획까지 기획하고 있다. 바스프의 임원은 대개 내부 직원이 임명되어 개별 멘토링 및 트레이닝 프로그램을 통해 젊은 리더로 육성된다. 

바스프 그룹 이사회 마틴 브루더뮐러(Martin Brudermüller) 의장은 “연구를 우선하는 기업으로서 바스프는 다양한 사고 방식과 능력으로부터 나오는 가치를 잘 알고 있다”며, “혁신적 아이디어와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하여, 여성의 시각과 능력을 바스프의 리더십에 더욱 활용할 계획이다” 라고 강조했다.

한편, 바스프는 산업, 학계, 공공기관, 미디어 등에 걸쳐 여성 임원 비율 증가와 같은 긍정적인 사회 변화를 주도하고자 하는 독일의 리더십 네트워크 셰프사허(Chefsache)의 회원으로 2016년부터 활동하고 있다.

바스프 그룹 소개

바스프는 화학으로 지속가능한 미래를 만들어나가는 글로벌 화학기업이다. 바스프는 경제적 성공 뿐 아니라 환경보호와 사회적 책임을 최우선으로 여긴다. 바스프 그룹에 근무하는 전 세계 약 12만 2천 명의 임직원이 거의 모든 산업 분야 및 국가에서 고객의 성공을 지원하고 있다. 바스프 그룹은 화학 제품, 원재료, 산업 솔루션, 표면처리 기술, 뉴트리션 & 케어, 농업 솔루션의 6개 분야에서 폭넓은 포트폴리오를 제공하고 있다. 바스프는 2018년 약 630억 유로의 매출을 기록했으며 바스프 주식은 독일 프랑크푸르트(BAS) 및 미국에서 미국주식예탁증서(BASFY)로도 거래되고 있다. 바스프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www.basf.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