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관람, 서비스독 훈련과정의 하나랍니다

  • 서비스독은 다양한 외부자극에 반응하지 않고, 보호자 곁에 머물도록 훈련을 받는다

캐나다 스트라포드 패스티벌(Stratford Festival)에서 뮤지컬을 관람하고 있는 서비스독의 모습

극장 의자에 앉아 있는 개들의 모습… 어찌보면 우스꽝스럽게 보일 수 있는 사진이다. 생각해보라, 극장에 저 많은 개들이 앉아서 영화를 보는 광경을… 좀처럼 쉽게 볼 수 있는 광경은 아닐 것 같지 않은가?

위 사진은 캐나다의 스트라포드 패스티벌 극장에 ‘빌리 엘리어트(​Billy Elliot)’라는 뮤지컬을 보러온 서비스독의 모습을 담은 것이다. 

장애인을 도와 생활의 불편함을 덜어주기 위해 전문적인 훈련을 받고, 장애인 옆에서 그림자처럼 지내며 그들을 도와주는 개, 서비스독! 서비스독이 어떤 역할을 하는지는 알았지만, 실제로 어떻게 훈련받는지는 몰랐다. 온라인을 통해 만난 몇 장의 사진이 서비스독의 훈련과정을 리얼하게 보여주고 있다. 

서비스독들이 뮤지컬 공연을 관람하며, 실제 상황과 같은 훈련을 받고 있다

사진 속 서비스독들은 지금, 뮤지컬이 진행되는 동안 사람과 똑같이 한자리에 있어야 하는 상황을 룬련하고 있다. 실제 상황이라면, 크고 작은 소음, 이리저리 오가는 사람들, 좁은 통로, 다양한 조명, 어린 관객 등 다양한 외부자극이 주변에 있을 것이다. 이를 극복하고 한 자리에 머물어 있어야 한다는 건, 결코 쉽지 않은 일일 것이다. 

훈련에 참가한 서비스독들, 이러한 외부자극들을 이겨내고 모두 훌륭히 훈련을 마쳤다고 한다. 

공연을 관람하고 핸들러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서비스독들의 모습

공연을 관람하며 훈련한 서비스독들의 사연은, SNS를 통해 세계 여러나라 사람들에게 전파되었다. 사연을 본 후 개인적인 소감은 ‘뮤지컬을 서비스독과 함께 관람할 수 있는 캐나다의 반려동물 문화가 부럽다’는 것과 ‘서비스독의 역할에 대해 다시한번 생각하게 된다’는 것이다. 

우리 인간의 불편함을 직접적으로 덜어주는 역할을 하는 서비스독, 자신의 본능을 억누르고 장애인을 도와준다는 것이 결코 쉬운 일은 아니다. 극장을 방문해 공연을 관람하는 개들의 모습과… 그리고 그 이면에 있는… 인간을 위해 헌신하는 서비스독의 모습이 오버랩되며, 우리에게 주는 서비스독의 무한한 사랑과 헌신에, 말로는 표현할 수 없는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