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원F&B, 식물성 고기 ‘비욘드미트’ 대형 할인마트서 만난다

동원F&B의 비욘드미트가 전국 이마트 21개점에서 운영하는 채식주의 존에 입점됐다

동원F&B(대표이사 김재옥)의 식물성 대체육 브랜드 ‘비욘드미트’가 전국 이마트 21개점에서 운영하는 채식주의 존에 입점됐다고 6일 밝혔다.

‘비욘드미트’는 동원F&B가 2019년부터 미국에서 수입해 국내에 독점 판매하고 있는 100% 식물성 대체육 브랜드다. 비욘드미트는 콩과 버섯, 호박 등에서 추출한 단백질로 만들어 단백질 함량은 높은 반면 지방과 포화지방산 함량은 낮고 환경호르몬이나 항생제 등이 전혀 포함돼 있지 않아 건강 등의 이유로 육류를 섭취하지 않는 소비자들에게 인기다.

햄버거 패티 형태의 ‘비욘드버거’는 비욘드미트의 대표 제품으로 2016년 출시되어 3년 만에 전 세계 판매량 5000만개를 돌파했고 국내에서도 온라인몰, 백화점, 할인마트 등을 통해 현재까지 약 10만개가 판매됐다. 동원F&B는 이러한 호응에 힘입어 4월 ‘비욘드비프’와 ‘비욘드소시지’를 추가로 출시하며 국내 대체육 시장 공략을 강화하고 있다.

전국 이마트 21개점에서 6일부터 운영을 시작한 채식주의 존은 비욘드미트를 비롯해 식물성 원료만 사용한 냉동만두, 냉동밥, 너겟, 아이스크림 등 다양한 비건 식품들을 만나볼 수 있는 전용 매대다. 동원F&B는 8월 비욘드버거를 시작으로 9월 비욘드비프와 비욘드소시지까지 채식주의 존에 입점해 더욱 많은 소비자들이 제품을 만나볼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동원F&B는 ‘바른 소비’에 집중하는 밀레니얼 세대 사이에서는 비건을 하나의 음식 성향으로 받아들이는 인식의 변화가 일어나고 있다며 식물성 대체육 시장에 지속적으로 관심을 갖고 가치소비를 원하는 다양한 소비자들에게 필요한 제품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