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 경북!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갑니다!… 경북 미래상 제시

  • 11.9일~12일, ‘2020 대한민국 균형발전박람회’ 온라인 개최
  • 통합신공항, 행정통합, 스마트팜과 바이오산업까지 경북 미래상 표현

 

‘2020 대한민국 균형발전 박람호’ 포스터

 

경상북도는 9일부터 12일까지 4일간 비대면으로 열리는 ‘2020 대한민국 균형발전박람회’에 참가해 온라인 홍보관을 구성․운영한다.

 

균형발전박람회는 2004년부터 국가균형발전 비전과 지역발전 정책을 공유하고 소통하는 장으로, 균형발전위원회와 17개 시‧도, 산업부 등 14개 관계부처가 주최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박람회 행사다.

 

올해 박람회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일환으로 온라인으로 개최되며, 4일간 유튜브(균형발전TV) 영상과 12월까지 박람회 홈페이지(www.koreabalance.kr)를 통해 진행된다.

 

경상북도 온라인 전시관은 ➊대구경북 통합신공항, ➋대구경북 행정통합, ➌경북의 스마트팜 기술+농업 기술이 결합된 바이오산업 등 모두 3개의 존(zone)으로 구성되며,

 

‘함께 경북!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갑니다!’라는 전시 슬로건으로 △대구경북 새로운 하늘길 개척으로 글로벌 도시로 전진, △대구경북 행정통합을 통한 지역 발전의 새로운 도약, △경북 그린바이오 산업을 기반으로 발전하는 경북 미래상을 제시한다.

 

특히, 경북 그린바이오 산업의 현재와 미래를 보여준 스마트팜, 식물백신, 헴프(HEMP)산업 전시관은 식물백신의 원재료인 담배잎이 스마트팜 기술로 재배되는 모습을 식물 재배대에서 직접 눈으로 확인할 수 있으며, 유전자를 도입한 식물에서 단백질을 추출‧정제하는 방법과 최종적으로 백신이 만들어지는 과정을 생생한 영상으로 감상할 수 있다.

 

김민석 미래전략기획단장은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대구경북 행정통합, 경북 그린바이오 산업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 가장 큰 한국판 뉴딜로 대구경북의 미래 100년 새로운 먹거리가 될 것이다”고 밝히며, “이를 통해 관련 분야 일자리 창출은 물론 산‧학‧연‧관의 협업을 통해 지역경제발전의 새로운 모델을 제시할 것이다”고 덧붙였다.

 

출처: 한국공보뉴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