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야생동물구조센터, 10주년 맞아 <우리 만난 적 있나요?> 야생동물 사진 전시회 개최

충남야생동물구조센터는 개소 10주년을 맞아 야생동물 사진 전시회를 개최한다

충남야생동물구조센터에서 개소 10주년을 맞아 <우리 만난 적 있나요?>라는 제목으로 조난에 처한 야생동물 사진 전시회를 개최한다.

2010년 개소한 충남야생동물구조센터(이하 센터)는 10년에 이르는 시간동안 충청남도 내의 조난 야생동물 구조에 힘써왔으며, 대중에게 야생동물 보호의 중요성을 알리는데 노력을 기울여왔다.

그 10년의 과정에서 알게 된 야생동물의 삶과 현실을 대중에게 알려 나의 삶과는 크게 상관없다고 여겼던 야생동물을 나의 실천으로 지켜낼 수 있는 방법을 소개하고자 약 100여점의 사진을 활용한 전시회를 기획하였다.

박영석 센터장은 이번 전시회에 대해 이렇게 설명한다. “전시회에서는 10년 동안 센터를 거쳐 간 많은 야생동물이 소개될 예정입니다. 다치거나 목숨을 잃어가는 안타까운 모습이 주를 이루는데, 마음이 불편해질 수 있지만 그렇다고 외면해서는 안 되는 현실이기도 합니다.”

전시회 브로셔

국내에 서식하는 야생동물의 위태로운 현실을 다룬다는 점에서 그동안 시도되지 않았던 특별한 전시임이 분명하다. 해당 전시는 환경부와 충청남도 및 공주대학교의 협력으로 개최되며, 9월 18일(금)부터 27일(일)까지 10일간, 서울 용산구 한남동의 한 갤러리에서 무료로 진행될 예정이다. 그밖에 전시와 관련한 정보는 담당자(김봉균 재활관리사, savethewild@daum.net)에게 문의하면 된다.

한 갤러리 약도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