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국시장 별난마켓의 문화기획자 ‘청산별곡’

  • 사람들이 다양한 문화와 예술을 접할 수 있도록 하는 매개역할을 하는 사람

문화기획자 청산별곡

6월 1일(토), 인천아트플랫폼 광장에서 ‘만국시장 별난마켓’이 열렸다. 별난마켓은 매월 첫째 주 토요일에 열리는데, 이 행사를 기획하는 문화기획자 청산별곡을 만나, 별난마켓에 대해 대화를 나눴다.  

Q : 별난마켓은 어떤 행사인가요?

A : 매월 첫째 주 토요일, 아트플랫폼 광장에서 열리는 프리마켓입니다. 매월 다른 테마로 행사를 진행하며, 40여 팀의 셀러분들이 참여하고 있습니다. 6월은 ‘댕댕이와 야옹이의 행복한 동행’이라는 테마로 반려동물 관련 행사를 하고 있습니다. 

만국시장 팜플렛

Q : ‘문화기획자’라는 말은 좀 생소한 말인데요, 어떤 일을 하시는지요?

A : 만국시장 별난마켓은 인천문화재단이 주최하는 행사입니다. 인천문화재단에서는 문화와 예술을 사람들이 접할 수 있도록 ‘무지개다리 사업’을 펼치고 있는데요, 별난마켓도 그 일환으로 진행하고 있습니다. 

저는 평소 동인천역 인근에서 서점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별난마켓과 관련해서는, 사람들이 다양한 문화와 예술을 접할 수 있도록 하는 매개역할을 하고 있는데,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매월 별난마켓 테마를 정해, 마켓 홍보와 함께 셀러를 모집하고 있습니다. 

Q : 행사는 언제부터 시작되었는지요?

A : 4년 전부터 시작을 하였고, 매월 다른 테마로 행사를 하고 있습니다. 

Q : 별난마켓이 야외에서 열리는데, 비가 오면 어떻게 열리는지요?

A : 4년간 진행하며, 비가 오는 일은 한번도 없었습니다. 비가 오다가도 당일 아침이면 그쳤답니다. 별난마켓은 하늘이 도와주는 행사인 것 같습니다. ^^

Q : 호칭을 어떻게 불러드려야 할까요?

A : 저는 ‘청산별곡’이라는 애칭으로 사람들에게 알려져 있답니다. ‘청산별곡’이라고 불러주시면 될 것 같아요. 

만국시장이 열리고 있는 모습

후반기에는 7월과 9월, 10월에 별난마켓이 열릴 예정이다. 7월 6일에는 ‘내가 그린(Green) 마켓’, 9월 7일은 ‘세상의 반, 우리의 이야기’, 10월 5일은 ‘별책부록(장소 : 배다리 일대)’ 등의 테마로 각각 행사가 진행된다. 

고양이 집사이기도 한 청산별곡, 그녀가 기획하고 준비한 ‘만국시장 별난마켓’에는 문화와 예술이 숨쉬고 있다. 

예술가들이 모여 만들어가는 프리마켓! 인천 차이나타운과 송월동화마을에 연해 있는 인천아트플랫폼에서 청산별곡이 기획한 멋진 ‘별난마켓’을 만나보자.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