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컬/영등포

해군 바다마을 어린이집, 헬프애니멀에 바자회 수익금 기부

'해군 바다마을 어린이집'이 헬프애니멀에 수익금의 일부를 기부했다

 

사)동물보호단체 헬프애니멀(대표 임수연)은 해군 바다마을 어린이집(원장 이선희) 원생들이 바자회 수익금 중 10만원을 기부했다고 15일 밝혔다.

 

기부금은 헬프애니멀에서 진행하는 유기동물과 길고양이 치료지원에 전액 사용될 예정이다.

 

해군 바다마을 어린이집 이선희 원장은 "바자회 수익금을 기부하는 과정이 의미있고, 동물보호의 소중함과 책임감을 느끼며, 영유아가 더욱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돕는 계기가 되어 기뻤다"라고 전했다.

 

동물보호단체 헬프애니멀 임수연 대표는 "해군 바다마을 어린이집 원생들의 바자회 수익금을 기부받게 되어 의미있게 생각하며, 유기동물 및 길고양이 치료지원에 대한 따뜻한 관심과 소중한 마음을 나눠준 해군바다마을 원생들과 선생님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라며 "동물보호 및 치료지원을 위한 기금으로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동물보호단체 헬프애니멀은 설립이래 자체 예산과 기부금으로 유기동물 및 길고양이 치료지원을 진행해오고 있으며, 동물학대방지위원들을 통해 동물학대 등 동물보호법 위반의 소지가 있다고 보이는 개별적 사건의 해결을 지원하여 실질적인 동물학대 방지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