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돌봄

어웨어, 돼지농장 동물복지 자가진단 앱 '피그웰(Pigwel)' 배포

어웨어가 돼지농장 동물복지 자가진단 앱 '피그웰(Pigwel)'을 배포했다

 

(사)동물복지문제연구소 어웨어는 10월 23일 농장의 돼지 복지를 직접 평가해 볼 수 있는 모바일 어플리케이션 '피그웰(Pigwel)'을 무료로 배포했다.

 

'피그웰'은 어웨어가 지난 3월 발표한 '돼지 복지평가를 위한 농장 자가진단용 도구(이하 돼지복지 평가도구)'를 농장주가 스마트폰으로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제작되었다.

돼지복지 평가도구는 이미 전국 돼지농장 9개소(일관농장 2개소, 비육전문농가 7개소)에서 시범적인 평가를 마친 상태다. 농장주는 적절한 먹이, 적절한 사육환경, 양호한 건강, 적절한 행동 등 4개 카테고리에 관련한 총 24개의 문항을 답하면 농장의 복지 점수를 확인할 수 있다. 또한 특정 항목을 개선한 후 재평가하면 점수 변화를 그래프로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어웨어가 지난해 11월 양돈 축산업 종사자 145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2022 농장동물 복지에 대한 양돈농가 인식조사>에 따르면 응답한 농가의 82.8%가 현재 운영하고 있는 농장 환경을 개선하기를 원한다고 답했다.

 

또한 동물복지를 평가할 수 있는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을 제공한다면 사용할 의향이 있는지 묻는 질문에는 농가의 67.6%가 사용해 볼 의향이 있다고 응답했다.

 

 

피그웰 문항 화면

 

피그웰 순위 화면

 

이형주 어웨어 대표는 "최근 양돈농가에서 동물복지를 개선하고자 하는 인식이 확산되고 있다. '피그웰' 어플리케이션은 이러한 추세에 대응하여 양돈농가 관리자가 운영하는 농장의 동물복지 수준을 스스로 점검하고 개선해 농장동물의 '삶의 질'이 실질적으로 향상될 수 있도록 하는데 목적이 있다"고 어플리케이션을 배포한 취지를 밝혔다.

 

어웨어는 피그웰 어플리케이션을 사용한 농가 중 추첨을 통해 돼지 사육환경 향상용 장난감을 상품으로 제공하는 등 농가의 사용을 활성화하기 위한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