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산업/기업정보

에임드, 한국어질리티연합과 MOU 체결

에임드가 한국어질리티연합과 MOU를 체결했다

 

에임드(대표 임형철)의 반려동물 라이프 스타일 어플리케이션 '피리부는 강아지'가 11일, 반려견 스포츠 대회 주관사 '한국어질리티연합(의장 이지훈)'과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본격적인 반려문화사업 확장에 나선다.

 

피리부는 강아지

더보기
피리부는 강아지는 산책 경로를 따라 발자국이 찍히고, 다른 반려견의 발자국 줍기가 가능해 게임처럼 즐겁게 사용할 수 있다.

특히 산책만으로 매월 영양제, 약품, 장난감, 모래 등 유기동물 보호에 필요한 물품을 자동으로 기부할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올바른 반려문화를 정착하고자 딩고나투라(스페인 프리미엄 펫푸드 브랜드), 에어서울, 현대프리미엄아울렛, 베이컨박스(고아웃클럽), 씽크라이크펫, 골드로니, 하림펫푸드 등과 협업해 다양한 온·오프라인활동을 전개 중이다.

 

한국어질리티연합

더보기
한국어질리티연합은 정부·지자체(서울시, 부산시, 강남구, 춘천시 등), 대·중·소기업(고프로코리아, 대명소노펫, 종근당바이오, 딩고나투라 등)과 반려동물 관련 행사를 지속적으로 주관 및 진행 중이다.

또한 반려견을 위한 놀이터, 프리미엄 유치원, 어질리티 아케데미 등 참여형 프로그램을 통해 독스포츠 활성화에 힘쓰고 있다.

 

펫 휴머니제이션(Pet Humanization, 반려동물을 가족(사람)으로 인정하는 것) 문화가 확산됨에 따라 반려동물과 보호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온·오프라인 콘텐츠에 대한 수요도 증가하고 있다. 이에 '피리부는 강아지'는 '한국어질리티연합'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문화·체험·스포츠·세미나·이벤트·행사 등 반려문화사업 활성화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유기동물 보호, 올바른 반려문화 정착, 반려가족 행복을 위한 꾸준한 활동으로 좋은 이미지를 탄탄하게 구축한 '피리부는 강아지'와 반려동물 참여형 프로그램 운영 및 반려견 동반 행사 주관 경험이 풍부한 '한국어질리티엽합', 양사 협업을 통해 반려문화사업 및 참여형 콘텐츠 확산이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피리부는 강아지 관계자는 "반려인 천만 시대임에도 반려가족을 위한 행사, 이벤트, 문화 프로그램 등은 부족한 상황"이라며, "반려가족들이 보다 행복하게 반려생활 자체를 즐길 수 있도록 한국어질리티연합과 함께 다양한 참여형 프로그램을 기획하여 선보이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국어질리티연합 이지훈 의장은 "이번 협업으로 보다 많은 반려가족들이 정부에서 시행 중인 반려인 관련 정책들을 활용할 수 있게 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올바른 반려문화확산에 기여하고자 대중성, 전문성, 인프라 등 양사의 강점을 전략적으로 결합한 프로그램들을 꾸준히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소회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