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컬/제주

제주관광공사, 상담 유형별 주요 키워드 발표... "반려동물 코스 추천 증가"

제주관광공사가 상담 유형별 주요 키워드를 발표했다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관광공사(사장 고은숙)는 2017년에 오픈하여 올해로 6년차를 맞이하고 있는 제주관광정보센터 유형별 상담 주요 키워드를 4월 4일 발표하였다.

 

그동안, 제주관광정보센터의 상담 건수와 상담유형을 살펴보면 2019년 60,760건(내국인 41,422건, 외국인 19,338건)에서 2020년 이후 코로나의 영향으로 외국인 관광객이 급감하면서 상담 건수도 연평균 10,000여건 감소하였으나, 올해 들어 외국인 관광객 시장이 회복되면서 상담 건수도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

 

상담유형 중 관광콘텐츠 분야에서 개별 관광지 안내에 대한 문의가 제일 많고 이와 더불어 테마별 코스 및 관광일정 추천 문의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그 중 관광지 안내에 대한 문의는 우도, 사려니숲길, 한라산 등 자연 관광지이며, 특히 우도는 배편에 대한 문의 및 우도 내 관광지, 교통 등 관광객이 매년 가장 많이 물어보는 대표 관광지로 나타났다.

 

그리고 테마별 코스, 관광일정 추천에 대한 문의를 살펴보면 코로나 이전에는 가족(아이 포함)이 함께할 수 있는 관광지, 숙박 등 일정 추천, 노약자 및 장애인과 함께할 수 있는 무장애 관광 추천에 대한 수요가 많았으나,

 

2022년 이후에는 한달살이, 반려동물과 함께 할 수 있는 숙박 및 일정 추천에 대한 수요가 늘어나고 있으며 특히 최근에는 중ㆍ고등학생수학여행 및 대학생을 동반한 가족여행 추천에 대한 문의가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수용태세에 관련한 상담내용 중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것은 휠체어 대여 및 반납 방법과 대중교통 안내 그리고 관광지도 및 안내책자 신청순이었다.

 

관광불편신고와 관련한 주요 상담내용으로는 서비스 불친절, 과도한 이용요금 부과, 렌터카 관련 이슈 등이 있었다.

 

이중, 내국인 불편신고 주요 키워드로는 불친절, 요금ㆍ물건 환불, 관광객 무질서 순이며, 외국인은 불친절, 과도한 요금 부과, 요금·물건 환불 순으로 나타났다.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제주관광정보센터 상담 서비스 품질 향상을 위해 상담유형 및 주요 키워드를 정기적으로 분석하여 상담 DB 정보 현행화와 상담사의 역량을 강화하는데 주력함으로써 제주 관광객 만족도 제고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