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문화

강아지숲, '국제 강아지의 날' 기념 특별 이벤트 진행

반응형
  • 강아지숲 방문 반려견 입장료 50% 할인, 보호소 유기견 초청 행사 개최

 

강아지숲이 '국제 강아지의 날'을 맞아 특별 이벤트를 진행한다

 

반려견 테마파크, 강아지숲이 ‘국제 강아지의 날(3월 23일)’을 맞아 특별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오는 3월 23일은 미국의 펫&패밀리 라이프스타일 전문가 콜린 페이지가 제안하여 2006년 지정된, '국제 강아지의 날'이다. 세계 모든 강아지를 차별 없이 사랑하면서 보호하고, 유기견 입양 문화를 정착시키자는 취지로 지정되었다.

 

강아지숲은 올바른 반려문화를 선도하고 선진 반려문화를 정착시키고자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국내의 대표 반려문화 복합공간으로, '국제 강아지의 날' 지정 의미에 깊이 공감하고 그 취지를 널리 알리고자 특별한 이벤트들을 마련했다.

 

먼저, '국제 강아지의 날'인 3월23일(목) 당일에 강아지숲을 방문하는 모든 반려견은 기존 입장료의 50% 할인된 가격으로 강아지숲에 입장할 수 있다. 이번 이벤트는 아무 조건 없이 사람에게 애정을 주는 반려견에게 사랑과 관심을 조금 더 표현할 수 있도록 돕고자 기획되었다.

 

입장료 할인 이벤트외에, 유기견 보호소의 강아지들이 강아지숲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초정이벤트도 진행된다.

 

 

유기견 보호소 '티구니하우스' 방문 사진

 

올해 초, 강아지숲 임직원들이 봉사 및 기부활동을 진행하며 처음 인연을 맺었던 춘천 유기견 보호소 ‘티구니하우스'의 강아지 10두가량이 강아지숲을 방문하여 직원 및 자원봉사자들과 더불어 다양한 놀이 및 체험을 할 예정이다.

 

강아지들은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넓은 운동장에서 오프리시 놀이를 시작으로, 스트레스 해소 및 후각 자극에 좋은 산책로 산책&노즈워크 체험과 맛있는 강아지 음료인 아지라떼 시식 등의 프로그램에 참가한다.

 

강아지숲은 이같은 특별 이벤트들을 통해 '국제 강아지의 날'의 의미를 다시금 되새기고 유기견 인식 개선을 위한 실천에 한발 더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은 강아지숲 공식 홈페이지 및 인스타그램에서 확인 가능하다.

 

한편, '강아지가 말하는 숲'이라는 상상에서 출발한 '강아지숲'은 국내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반려견 관련 문화시설로 박물관, 운동장, 카페 등 다양한 시설을 갖추고 있다.

 

매년, 봄소풍(봄), 밤산책(여름), 도그페스타(가을) 등 다채로운 시즌 행사와 KDDN 챔피언십(디스크도그), KAO(어질리티)을 비롯한 도그스포츠 대회가 열리며 오는 6월에는 워터파크인 네이처풀의 그랜드 오프닝을 앞두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