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돌봄

국경없는 수의사회, 서울대학교 수의과대학 봉사단과 함께 '유기견 위탁 보호소' 의료봉사 진행

반응형
  • 3월 4일부터 5일까지 1박 2일 일정
  • 진도 개농장에서 구출한 진돗개를 위탁 보호하고 있는 '한스케어스쿨'에서 중성화 의료봉사 진행

 

국경없는 수의사회가 서울대학교 수의과대학 봉사단과 의료봉사를 진행했다

 

국경없는 수의사회(VWB)는 3월 4일부터 5일까지 1박 2일 동안 서울대학교 수의과대학 봉사단과 함께 경주 서라벌대학교 내에 위치한 유기견 위탁 보호소 한스케어스쿨에서 동물 의료봉사를 진행하였다.

 

 

한스케어스쿨에서 위탁 보호하고 있는 진돗개들

 

이번 봉사는 한국진도개 보호, 육성법에 의해 외모 등 심사 기준에서 천연기념물 '진도개'로 지정되지 않은 진돗개들 중 일부는 유기되거나 개농장으로 팔려가는 현실을 알고, 진도 개농장에서 구출한 진돗개를 위탁 보호하고 있는 한스케어스쿨에서 중성화 의료봉사를 진행하였다.

 

 

중성화 의료봉사 진행 모습

 

이번 봉사는 국경없는 수의사회(대표 김재영)와 서울대학교 수의과대학 봉사단(지도교수 이인형) 소속 21명의 수의사와 서울대, 건국대, 충북대, 경북대, 경상대 등 전국에서 참여한 10명의 수의대생이 참여하였다.

 

 

의료봉사는 수의사 21명과 전국에서 참여한 수의대생 10명이 함께 진행했다

 

주식회사 '우리와'에서 사료를 후원했다

 

이날 총 31마리(암컷 16마리, 수컷 15마리)의 개들이 중성화 의료 혜택을 받을 수 있었으며, 반려동물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는 주식회사 '우리와'에서 사료를 후원하였다.

 

국경없는 수의사회 김재영 대표는 "집안에서 생활하는 반려동물이나 보호소에서 생활하고 있는 동물들의 생명의 무게는 같다"라며 "의료 사각지대에 있는 동물들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국경없는 수의사회는 수의사와 일반 시민이 함께 하는, 국내와 해외에서 광견병 퇴치 활동과 동물 의료활동을 하는 NGO단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