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서구, '제6회 겸재문화예술제' 개최... "겸재의 예술혼을 느낄 수 있는 축제가 열린다"

야호펫

·

2022. 6. 9. 11:44

반응형

'제6회 겸재문화예술제' 포스터

 

강서구는 300년 전 겸재 정선의 숨결이 살아있는 궁산 일대에서 11일 '제6회 겸재문화예술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겸재문화예술제는 우리나라 문화ㆍ예술의 상징이자 진경산수화의 대가인 겸재 정선의 화혼을 기리고 그의 정신을 계승하자는 취지로 마련한 차별화된 참여형 문화예술제다.

 

'겸재를 만나다, 예술을 누리다'라는 슬로건 아래 겸재의 주요 작품 활동지였던 궁산을 배경으로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제17회 겸재전국사생대회 ▲겸재예술한마당 등 다채로운 문화ㆍ예술 행사가 진행된다.


올해로 17번째를 맞는 '겸재전국사생대회'는 전국 유아 및 청소년이 참가해 겸재가 거닐던 수려한 궁산의 모습을 한국화, 서양화, 수채화, 파스텔화 등 다양한 기법으로 화폭에 담는다.

 

사생대회 참가 신청은 오는 10일까지 겸재정선미술관으로 하면 되고 당일 현장 접수도 가능하다.

 

초ㆍ중ㆍ고교 부문별로 상장과 함께 대상 각 1명 50만 원, 금상 각 1명 30만 원, 은상 각 2명 20만 원, 동상 각 3명 10만 원, 장려상 각 4명에 5만 원 상당의 상품권을 지급하고 유아부 전원에게는 참가상장이 주어진다.

 

한편 미술관 야외무대에서는 방문객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는 '겸재예술한마당'이 진행된다.

 

강서국악협회 사물놀이패가 양천향교역부터 겸재정선미술관까지 길놀이를 펼치고 코미디 퍼포먼스팀 '우카탕카'가 마임과 마술로 관객과 함께 하는 공연을 펼친다. 또한 서울호서예술전문학교 댄스팀이 힙합, K-POP 커버댄스 등 다양한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아울러 이날 행사장 곳곳에서는 다양한 전시가 방문객들의 눈을 즐겁게 한다.

 

먼저 미술관에서는 재외ㆍ유학파 작가를 초청해 세계적인 미술계의 흐름을 살펴볼 수 있는 '경계허물기' 특별전이 진행된다. 그리고 지역 문인들이 겸재 작품을 시상으로 표현한 '겸재시화전'과 강서구의 중요한 순간을 사진으로 기록한 '강서사진전' 등 다양한 야외전시도 마련됐다.

 

이밖에도 에코백 꾸미기, 동물 패브릭 거울 만들기, 캘리그라피 소망 부채 만들기 등 가족과 함께 할 수 있는 체험 부스와 찾아가는 인형극, 아트풍선 등 아이들을 위한 이벤트도 함께 즐길 수 있다.


강서구 관계자는 "겸재문화예술제는 겸재의 작품을 사랑하는 예술인과 주민, 전국의 청소년들이 함께하는 예술축제다"라며 "다양한 문화와 예술이 함께하는 겸재문화예술제를 즐기며 일상에 지친 몸과 마음을 치유하는 시간을 가져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 문화체육과 또는 겸재정선미술관으로 하면 된다.

반응형
그리드형

0개의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