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핫이슈

경상북도, '동물진료지원반' 긴급 구성... 울진 산불 피해지역 동물 진료

반응형
  • 축산분야 산불 피해 복구
  • 추가적인 가축(반려동물포함) 질병 발생 방지 등 피해 최소화

 

경상북도가 '동물진료지원반'을 긴급 구성해 울진 산불로 인한 피해동물 무상진료 및 치료를 실시한다

 

경상북도는 8일부터 3일 간 경북수의사회와 협력해 울진 산불로 인한 피해동물(가축) 무상진료 및 치료를 위한 '동물진료지원반'을 긴급 구성해 특별재난지역 내 반려동물을 포함한 축산농가에게 동물용 의약품 및 방역물품과 진료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지원대상은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된 울진에 거주하는 축산농가 및 반려동물 소유자로 지원 신청은 8일부터 울진군 축산부서*에 전화 또는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 울진군 미래농정과 : 054-789-6791

 

주요 지원내용으로는 산불피해지역 피해동물(가축) 임상관찰 등 무상진료, 화상ㆍ연기흡입 등 피해가 심각한 농가 동물 치료, 동물용 의약품 및 방역물품 등 지원, 축사 화재발생으로 인한 스트레스 완화에 효과가 있는 약제* 등을 공급할 계획이다.

* 면역증강제, 스트레스 완화제, 소독약품 등 그 외 약품

 

동물진료지원반*에 접수되면 피해 농가를 직접 방문해 피해실태 파악 후 애로사항을 듣고 현장 진료 및 가축피해상황 확인 등 긴급 의료지원을 실시할 방침이다.

* 동물진료지원반 : 3개반 9명(접수지원, 대동물진료반, 소동물진료반)

 

김종수 경북도 농축산유통국장은 "경북수의사회와 협력해 축산농가와 반려동물 피해 예방에 만전을 다하겠다"며, "축산농가 및 반려동물 소유자는 먼저 자율적인 축사시설 점검 및 가축 관리, 농장 소독 등에 철저를 기하여 주시고 특히 화재 예방에 각별한 주의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반응형
그리드형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