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열일한 하모, 잠시 휴식을 위해 안녕!"

야호펫

·

2022. 3. 7. 11:30

반응형
  • 영천강 하모, 노후화로 4일 철거

 

진주시가

 

진주시는 4일 지난해 10월부터 영천강에 전시해오던 진주 관광캐릭터 하모 공공미술 전시품을 철거했다.

 

영천강의 하모는 2021년 10월 15일부터 12월 31일까지 '하모! 다 잘 될거야'를 주제로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과 관광객을 위로하기 위해 전시되었다. 이어 올해 설 연휴 귀성객과 영천강을 산책하는 시민들의 인기에 힘입어 2월말까지 연장해 전시했다.

 

하모는 공공미술 전시품 재질의 특성상 대형 풍선 형태로 제작돼 바람을 불어넣어 형태를 유지한다. 그동안 하모는 강한 햇빛과 비바람 등으로 노후되어, 세 번의 수선을 거쳐 전시돼 왔다. 그러나 천의 노후로 인한 형체 유지능력 저하, 탈색 등의 문제로 이날 철거됐다.

 

하모는 지난 1월 진주시 홍보대사로 위촉되면서 유튜브, SNS 홍보 등을 통해 진주시를 홍보하며 전국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또한 캐릭터를 통한 경제적 가치 창출과 지역 업체들의 수익사업을 위해 하모 캐릭터 사용 허가 사업을 진행해 현재 30건이 신청 접수되었으며, 27건은 승인이 완료되어 하모 관련 굿즈를 판매 중에 있다.

 

진주시 관계자는 "이번 전시 종료로 하모를 사랑하는 분들이 아쉬움을 느끼지 않도록 하모의 전국적인 인지도 확보와 하모를 통한 진주시 관광 홍보를 위한 향후 전시 및 이벤트를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반응형
그리드형

0개의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