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동물보호센터 '더 함' 개소... 지역공동체 거버넌스 핵심 공간 기대

야호펫

·

2022. 1. 13. 15:19

반응형

동물보호센터 '더 함' 현판식

 

논산시가 따뜻한 '사람중심' 시정에서 나아가 동물복지 확대를 통한 생명존중 가치를 실현하고, 사람과 반려동물이 함께 더불어 사는 '동고동락 공동체' 완성으로 가고 있다.

 

논산시는 12일 황명선 논산시장을 비롯해 부시장ㆍ실국장 등 시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동물보호센터 「더 함」'(논산시 계백로665번길 100) 현판식을 가졌다.

 

'동물보호센터'는 매년 반려동물 양육 인구가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유기·유실동물 발생 건수도 함께 증가하는 것은 물론 유기동물 발견 10일 이후 더 이상 보호를 받을 수 없는 법ㆍ제도적 문제를 해결하여 더불어 살아가는 '생명 존중'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마련됐다.

 

논산시는 동물보호센터 '더 함' 건립을 추진함에 있어 단순히 유기동물을 보호하는 공간이 아닌 시민사회를 기반으로 한 지역거버넌스를 구축해 시민과 지역이 함께 동물을 보호하고, 공존하는 '따뜻한 공동체' 공간을 조성해 나갈 것을 목표로 했다.

 

논산시는 지난 2019년 동물보호 조례를 제정하고 수차례의 현장답사를 통해 부지를 선정하고, 기관단체장과의 간담회 등을 통해 시민과의 소통을 바탕으로 사업계획을 수립하는 등 시민과 지역이 함께 생명존중 가치를 실현하기 위한 거버넌스를 구축했다.

 

또한, 현행 축수산과 내 동물보호팀을 가축방역팀과 동물보호팀으로 팀 조정 및 인력을 충원하여 신속한 가축방역 추진은 물론 동물보호센터의 원활한 업무수행이 가능하도록 인력 재배치를 완료했다.

 

이와 더불어 동물보호센터 내 처치실, 진료실을 비롯해 보호실, 입소실 등을 구비해 동물들의 생명을 보호하고, 세심하게 관리하는 것에서 나아가 향후 원활한 입양 절차가 이뤄질 수 있는 원스톱 시스템을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논산시는 향후 유기동물 입양ㆍ보호 캠페인, 자원봉사활동 등 관내 학생과 시민사회함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시민공원 내 설치한 '반려동물 놀이터'와 연계를 통해 반려인과 비반려인의 공감대를 확산하고, 반려동물 친화적 분위기를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황명선 논산시장은 "동물보호센터 '더 함'은 공동체를 기반으로 한 거버넌스를 바탕으로 시민과 지역이 함께 동물을 보호하고, 생명존중의 도시로 거듭나는 핵심 공간이 될 것”이라며 "사람에 대한 존중에서 나아가 동물을 아우르는 모든 생명의 가치를 소중히 하고, 존중하는 문화를 조성해 함께 더불어 사는 논산시가 될 수 있도록 함께 힘을 모아달라"고 말했다.

반응형
그리드형

'충청 > 논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논산시, 시민공원 내 반려견 놀이시설 오픈  (0) 2022.04.14

0개의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