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본격적으로 '동물용 의약품 클러스터 구축' 시동

야호펫

·

2021. 11. 12. 00:42

반응형
  • 안전연, 240억원 규모 '동물의약품 개발 및 실용화 플랫폼 구축' 국가 공모 선정

 

정읍시가 '동물의약품 개발 및 실용화 플랫폼 구축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정읍시가 민선 7기 공약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한국형 동물의약품 산업화 기반 구축사업'이 더욱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정읍시는 신정동 첨단과학산업단지에 소재한 안전성평가연구소 전북분소가 첨단기술을 기반으로 한 '동물의약품 개발 및 실용화 플랫폼 구축 공모사업' 수행기관으로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동물의약품 개발 및 실용화 플랫폼 구축 공모사업'은 총사업비 240억원 규모로 국가과학기술연구회가 시행하는 사업이다.

 

첨단기술을 통한 독성 예측 또는 개선의 원천기술을 확보해 동물용 의약품의 효능과 안전성을 실험하고, 이를 통해 동물용 의약품 산업 육성에 중점을 둔 '동물의약품 클러스터 플랫폼'을 구축하겠다는 계획이다.

 

이번 사업은 안전성평가연구소 전북분소가 주관하고 첨단방사선연구소와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전북분원 등 정부 출연 연구기관과 대학, 동물병원, 동물의약품 전문기업 등이 융합연구단으로 참여한다.

 

 

동물용 의약품은 '그린바이오 5대 유망 사업' 중 한 분야다

 

동물용 의약품은 지난해 9월 정부가 집중적으로 육성하겠다고 밝힌 그린바이오 5대 유망 사업 중 한 분야다.

 

한국동물약품협회에 따르면, 동물용 의약품 시장 규모는 2010년 5,455억원에서 지난해 8,871억원으로 매년 7% 이상 꾸준히 성장하고 있다. 또한, 고령 반려동물도 늘어나면서 반려동물 의약품 시장은 계속해서 성장할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정읍시는 고부가가치 창출 효과가 전망되는 동물용 의약품 산업을 지역 특화산업 클러스터로 육성하기 위해 민선 7기 공약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다.

 

이를 위해 타당성 검토와 기본계획 수립 용역을 시행하고, 국비 확보를 위해 노력하는 등 정부 출연 연구소들과 함께 발 빠르게 대처했다.

 

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안전성평가연구소는 동물용 의약품 비임상시험 지정기관으로 설치류와 비설치류를 활용한 GLP 비임상시험을 수행하게 된다.

 

또한, 펫코노미의 성장과 반려동물 유래 인수공통전염 병의 선제 대응을 위해 반려동물 의약품 실용화 플랫폼을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정읍시는 반려동물 의약품 실용화 플랫폼을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정읍시는 이번 사업을 통해 관련 동물의약품 기업체 유치와 창업, 수출산업화가 강화돼 지역경제 활성화와 양질의 일자리 창출이 가능해질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한수철 안전연 전북분소장은 "공모사업에 선정되기까지 많은 노력과 지원을 기울여 준 정읍시에 감사드린다"며 "참여 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동물용 의약품 산업의 메카로 도약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유진섭 시장은 "바이오 분야에 대한 과감한 도전으로 가시적인 성과가 하나둘 나오고 있다"며 "이번 공모사업 선정을 계기로 정부가 추진하는 그린바이오 분야의 기반을 최대한 정읍으로 유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반응형
그리드형

0개의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