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우리동네 소식/의정부

의정부시, 전국 최초로 '들개 피해 보험' 시행

반응형

의정부시가 건전한 반려동물 문화 조성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다

 

의정부시(시장 안병용)는 시민의 안전을 위해 들개 피해에 대한 대책을 마련하고, 들개의 원인이 되는 유기동물이 발생하는 것을 방지하여 시민과 함께 건전한 반려동물 문화를 조성하기 위하여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최근 5년간 개 물림 사건 통계를 보면 연평균 2천230건, 일평균 6.11건 발생하고 있으며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추세이다. 개 물림 사고 시 치료비 또한 늘고 있어 1인당 148만원에서 239만원으로 61.4% 상승하고 있다.

 

 

들개 피해 대책 마련

 

들개 포획틀

최근 남양주시에서 대형견에 물려 사람이 사망한 사건이 발생하여 들개로 인한 피해에 대한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에 의정부시는 들개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고, 시민의 안전을 도모하고자 피해에 대비한 대책을 마련하였다.

 

우선 주인 없는 유기견에 대한 물림 사고에 대비하여 시민 대상으로 보험에 가입할 계획이며, 보장 내용은 1인당 사망보험금 1,000만원, 치료비 100만원 한도 내로 지급이 가능하며, 연간 최대 보상 가능 금액은 의정부시 전체 4천665만원 이다.

 

들개 피해 시민 대상 보험은 전국 지자체에서 실시하지 않은 사업으로 의정부시에서 최초로 시행하는 시민 대상 보험이다.

 

유기견이 들개로 변하면서 점점 야생화되어 포획이 어려워 짐에 따라 소방서나 포획 전문업체와 협력하여 들개포획단을 구성ㆍ운영할 계획이다. 유기견이 지속적으로 출몰하여 민원이 자주 발생하는 지역(호원, 장암, 자일, 고산, 산곡 야산 지역 등)에 포획틀을 설치하고, 또한 포획틀이 필요한 민원인에게는 틀을 임대하여 포획이 가능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시민의 안전을 도모하고, 민원 다수 발생 지역 등 현장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적극적으로 향후 정책에 반영하여 들개로 인한 피해 예방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건전한 반려동물 문화 육성

 

들개로 인한 피해에 대비하기 위해서는 가장 먼저 해결하여야 할 과제는 유기동물의 발생을 방지하는 것이다.

 

2020년 농림축산식품부 조사 자료에 의하면, 반려동물을 기르는 가구수 추이는 2015년 21.8%에서 2019년 26.4%로 증가하였으며, 가구당 평균 마릿수는 2019년도 기준으로 가구당 개 1.21마리, 고양이 1.34 마리인 것으로 나타났다. 동물 등록에 참여한 사람은 2019년 67.3%로 2018년 50.2% 대비 17.1%p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국의 총 가구수 2,238만 가구 중 591만 가구로 4가구 중 1가구에서는 개나 고양이를 기르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이 통계를 토대로 의정부시에 대비하여 2020년 말 기준 가구수의 26.4%로 보면 52,000여 세대에서 개나 고양이를 기르는 것으로 추정되며, 개 양육두수는 57,000여 두로 추정된다.

 

반려동물 가구수가 늘어남에 따라 정부에서는 유기ㆍ유실동물을 방지하고 소유자의 책임 의식을 강화하기 위하여 2014년부터 동물 등록을 의무 시행 중에 있다. 하지만 동물에 대한 인식 부족과 시민 의식 부족으로 등록률이 낮아 유예기간을 두어 2021년 9월말까지 동물 등록을 하는 경우에는 과태료를 부과하지 않도록 하여 등록을 독려하였다. 9월말 현재 의정부시에 등록한 개 두수는 39,193두로 등록률은 약 69%이다.

 

반려동물을 양육하는 인구가 늘어남에 따라 그로 인한 민원도 급증하고 있으며 주민 간 갈등도 심화되는 추세이다.

 

반려동물을 기르는 사람과 기르지 않는 사람과의 마찰을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반려동물 보호자의 책임 의식이 강화되어야 할 것이며, 이에 의정부시에서도 9월말 동물등록 유예기간도 지났고, 그동안 충분한 계도를 시행하였으므로 반려동물에 대한 목줄 미착용, 배설물 미처리 등 동물보호법 위반 사례에 대하여 적극 지도 단속할 계획이다.

 

 

시민의 적극적인 동참 및 지원 확대

 

선진국은 이미 반려동물 가구 수가 전체 가구수의 60∼70%까지 달하고 있다. 우리나라도 머지않은 이야기인 것 같다. 반려동물 인구가 늘어남에 따라 그에 따른 문제도 다양하게 발생하는 것도 간과할 수 없는 사실이다.

 

정부에서 주도적인 추진도 중요하지만 반려동물을 기르는 시민들의 의식 또한 매우 중요시되는 시기이다.

 

의정부시는 들개 피해 보상보험 및 포획사업, 동물등록 지원사업, 동물구조 사업, 고양이 중성화 지원사업, 반려동물 놀이터 지원사업 등 시민들의 건강한 삶을 위해 적극적인 반려동물 관리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앞으로도 시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하여 반려동물 관리를 지속적으로 추진할 뿐만 아니라, 다양한 지원 사업을 확대하여 건전한 반려동물 문화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반응형
그리드형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