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려문화

백합문화재단, 시각예술가 '이페로' 초대전 개최

반응형

이페로 초대전 'Long Long Quarantine' 포스터

 

토털 슬립케어 브랜드 이브자리 출연 백합문화재단이 11월 4일(목)까지 시각예술가 이페로의 초대전을 서울 삼성동에 위치한 이브갤러리에서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Long Long Quarantine (기나긴 격리)'라는 제목의 이번 전시회는 장기화된 코로나19로 지친 일상에 위안을 전한다는 목적으로 기획됐으며, 맹렬한 삶의 의지를 따뜻하고 해학적으로 그려낸 이페로 작가의 작품 25점이 전시된다. 

 

전시회 주제는 'Long Long Quarantine'이다.

 

기나긴 격리 생활로 인한 지치고 힘든 현실 속에서도 꺼지지 않는 생의 의지를 불태우며, 꿋꿋하게 살아가는 우리들의 모습을 단 음식을 먹는 것에 몰입하는 아이와 동물들의 모습을 통해 표현하고자 했다. 아이의 얼굴, 입, 손 등을 강조해 가장 본능적이고 순수한 감정에 충실한 표정을 보여주는 작품이 전시의 주를 이룬다. 

 

이페로 작가는 한지를 이어 붙인 캔버스 위에 수목과 아크릴을 사용하는 폭넓은 채색 방식으로 색체의 깊이감을 표현한다. 주로 음식과 먹는 행위를 테마로 다채로운 삶의 모습을 보여주는 작품을 선보여 왔다. 이 작가는 '밥상', '코스모스 레스토랑' 등 이번 전시를 포함 7번의 개인전을 진행했다. 

 

윤종웅 백합문화재단 이사장(이브자리 대표이사)은 "순수하고 사랑스러운 아이의 모습을 표현한 작품을 마주하며, 현실의 고단함을 내려놓고 마음의 따뜻함을 얻어 가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전시를 개최해 대중에 문화예술의 힘과 가치를 전파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브자리 백합문화재단은 발족 이후 첫 전시인 사진작가 스톤김 개인전 '원래그래'를 지난달 성료하고, 이어서 이번 전시회를 개최한다. 역량 있는 문화 예술가의 안정적인 작품 활동을 돕고자 갤러리 대관 및 전시회 지원을 주요 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다. 

그리드형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