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우리동네 소식

고양시농업기술센터, 치매환자 및 가족 위한 치유농업 프로그램 지원

글/사진 : 한국공보뉴스/구리본부 정용득 기자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10월 6일부터 11월 5일까지 3개구 치매안심센터 치매환자와 가족 30여명을 대상으로 ‘치유농업 프로그램’을 총 12회 지원한다.

 

 

고양시농업기술센터 전경

 

이번 사업은 고양시농업기술센터와 보건소 치매안심센터가 협력해 진행한다. 지난 3월 25일 시행된 ‘치유농업 연구개발 및 육성에 관한 법률’에 따라 농촌진흥청과 보건복지부가 치유농업과 치매안심센터 치매환자 대상사업을 연계하기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하면서 추진됐다.

 

고양시 각 구별 치매안심센터 치매관리대상자 및 가족 10명씩을 4개 치유농장과 연계해 향기치유 꾸러미 만들기, 율마 크리스마스 트리만들기, 치즈고추장 만들기, 다육식물 모듬 만들기 등 각 4회씩 다채로운 치유농업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지난 6일 산울안민속농원에서 전통 메밀국수 만들기 활동에 참여한 덕양구 치매안심센터 치매환자 가족은 "자연 속 전통과 어우러진 농장에서 허브향기를 맡으니 머리가 맑아지는 것 같고 코로나19로 집안에만 계셨던 부모님이 날씨가 시원한 가을에 치유농업프로그램에 참여해 행복해하시는 모습을 보니 기분이 좋다."며 "앞으로도 이런 기회가 있다면 계속 참여하고 싶다"고 전했다.

 

고양시농업기술센터 송세영 소장은 "지난 8월 치유농업-치매안심센터 연계를 위한 협의회를 거친 후 8월말부터 치유농업 프로그램을 지원하고자 하였으나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격상으로 추석이후 추진하게 됐다."며, "치매 어르신들이 치유농업 프로그램에 참여해 정서적, 사회적으로 안정되고 생활의 기쁨을 느끼게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그리드형

Comments